default_top_notch
default_news_top
default_news_ad1
default_nd_ad1

백련이 만발한 지난 여름 시흥 관곡지 연꽃 테마파크, 눈 펑펑 내리니 더욱 그리워

기사승인 2017.12.18  08:34:30

공유
default_news_ad2

비에스투데이 사진영상팀이 지난 여름 경기도 시흥시 관곡지로의 연꽃테마파크를 화면에 옮겨봤다.

조선시대 농학자였던 강희맹(姜希孟:1424~1483)은 세조9년(1463년) 명나라에서 연꽃씨를 가져와 관곡지에 심었다.

매년 7월 연꽃이 만발하는 관곡지는 1986년 3월 시흥시 향토유적 제8호로 지정됐다.

또 시흥시는 관곡지 주변의 20ha 논에 연꽃테마파크를 조성했고, 재배단지 주위에는 시민들을 위한 산책로와 자전거 도로를 만들었다.

이곳에서 피는 연꽃은 하얀 빛깔과 뾰족한 꽃잎이 특징인 백련(白蓮)이다. 6월 하순부터 피기 시작해 7~8월 절정을 이룬고 10월 초순까지 감상할 수 있다.

default_news_ad5
default_side_ad1
default_nd_ad2

360 VR

1 2 3
item37

최근 화제가 된 뉴스

default_side_ad2

生生한 현장

1 2 3
set_P1
default_side_ad3

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

default_side_ad4
default_nd_ad6
default_news_bottom
default_nd_ad4
default_bottom
#top
default_bottom_notch